Media Log



LG전자의 G5는 모듈 방식을 도입해서 다른 스마트폰들과의 차별화를 시도했습니다. 그 당시 대부분의 플래그쉽 스마트폰은 내장형 배터리를 탑재하고 있었기 때문에 LG G5는 배터리가 교체 가능한 것은 물론이고 확장이 가능하다는 콘셉트로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았습니다. 그렇지만 LG전자의 새로운 시도는 결국 실패를 막을 내렸고 LG G6에서는 모듈방식을 도입하지 않을 것이라는 소식이 최근에 전해졌습니다.



모듈방식의 가장 큰 실패로 지목받은 부분은 바로 유격입니다. 지속적으로 탈부착이 되는 모듈의 특성상 유격이 발생할 수밖에 없었고 소비자들의 스트레스를 유발시켰습니다. 최근 메탈이나 유리 소재가 사용되는 이유와도 연관성이 있는데 오랜 기간을 사용해도 초기와 같은 상태를 유지시키는 것이 플래그쉽 스마트폰에서 상당히 중요한 요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모듈의 또 다른 실패 이유는 종류가 다양하지 못하다는 점입니다. 그나마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는 모델은 LG Cam Plus와 LG Hi-Fi Plus with B&O PLAY가 전부였는데 특별한 기능을 가지고 있다고 이야기하기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LG Hi-Fi Plus with B&O PLAY의 경우에는 어느 정도 호평을 받았지만 V20을 보면 알 수 있듯이 원래 통합했어야 하는 기능을 제거했다는 점에서 실패는 자명한 사실로 보입니다. 그리고 최근 49,000원에 구입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진행했는데 물량 구하기가 쉽지 않은 편입니다.



그리고 같이 발표된 LG 360 VR의 경우에는 최악의 가상현실 헤드셋이라는 평가를 받았는데 LG전자에서는 조금 더 가상현실에 대해서 고민해 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LG 360 Cam은 그나마 무난한 평가를 받았고 현재 74,000 ~ 79,000원에 할인 이벤트를 하고 있는데 이 정도 금액이라면 가성비가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



LG Rolling Bot도 모듈의 일부로 공개가 되었지만 LG G5의 판매량 미진으로 출시가 보류되었습니다. 아마도 독립된 제품으로 출시될 가능성이 높을 것 같습니다.



제가 판단하는 LG G5 모듈 방식의 실패 원인은 3가지로 정리할 수 있는데 우선 유격입니다. 보통 플래그쉽 스마트폰은 1~2년 정도는 처음과 같은 상태로 사용하고 싶어 하는 소비자가 많은데 유격은 완성도를 떨어트리게 되고 소비자들의 스트레스를 유발시켰습니다.


두 번째는 종류가 많지 않고 특별한 기능들을 제공하지 않는다는 점입니다. 특히 기본적인 모듈의 경우에는 원래 스마트폰에 통합되어 있어야 했던 기능을 외부로 빼냈기 때문에 소비자들의 불편을 초래했습니다. 그리고 판매량이 많았다면 추가 모듈이 출시되었겠지만 그렇지 못했고 소비자들의 실망을 초래했습니다.


마지막으로 디자인에 관련된 문제인데 현재 모듈과 LG G6의 호환성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디자인적인 통일성이 있어야 하는데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는 플래그쉽 스마트폰에서 동일한 디자인을 적용하기란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그래서 보다 범용적으로 설계를 했어야 했는데 그렇지 못했고 결국 모듈의 수명은 설계 당시부터 정해져 있다고 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ㅅㅎ at 2016.10.21 20:30 신고 [edit/del]

    LG내부에서도 너무 빨리 포기했다고 아쉬워하는소리가 많았다고....
    소비자로써는 확장 모듈이 너무 비쌌음

    Reply
  2. 다신 안사 at 2016.10.23 01:59 신고 [edit/del]

    스마트폰 이래로 계속 lg폰만 사용중인데..
    인생.최악에.폰 으로 생각됩니다.
    다신 lg 스마트폰 안삽니다.

    Reply
  3. 가치있는폰 at 2016.10.23 07:51 신고 [edit/del]

    G5를 폄하하는 사람이 많은데요. 전 만족합니다.
    1.배터리 교체가능 .정말요긴합니다. 유격이 있다고요. 거의 구분불가. 의도가 있는기사입니다. 참고하지 마시길.
    2.사용자를 위한 버튼. 측면에 버튼없어 누를 염려 없어요.
    3.멈추는 일 없구요.

    모듈이야 안 쓰면되는거구요. 엘지늘 새로운걸 도전한다는데 더 가치를 주고 소비자도 인정해아 하지않나요. 기사쓰는분 얼마받고 작성한지 모르지만 삼성폰도 까보시죠.

    Reply
  4. LG G5 at 2016.10.24 00:26 신고 [edit/del]

    이전에 갤럭시, 아이폰만 쓰다가 이번에 G5의 모듈방식에 끌려 출시되자마자 구입했는데 V20에 하이파이 내장과 모듈 떨이 판매 등 기존 G5 사용자들을 바보만들어버리는 LG전자 정책에 실망감이 드네요 앞으로 절대 LG전자 휴대폰을 안사기로 마음먹었네요

    Reply
  5. g5 good at 2016.10.29 08:32 신고 [edit/del]

    먼소리에요?
    g5를 써보긴 하신건가요?
    제가 노트5 쓰다가 배터리가 병맛이라 g5로 갈아탔는데 아주만족하고 사용중이에요
    유격이 있을수도 있지만 일부폰만 그런거 아닐까요? 삼성폰은 일체형 배터리라서 병맛인데다 폰흔들어보면 카메라부분에서 소리가납니다
    전 유격보다 그소리가 더싫던데
    물론 엄청난as와 친절함에선 삼성이 최고지만
    (lg서비스는 완전별로임,그닥친절하지도 않고 기사들 실력도 부족함)
    다필요없고 배터리 갈아끼울수 있어서 너무만족하고 사용중입니다
    전 모듈따윈 사용하지않아서 모듈은 관심없습니다^^

    Reply
  6. . at 2016.10.30 21:23 신고 [edit/del]

    g5 2주째 쓰고있는데 유격현상 벌써부터 일어나긴 함 하지만 이러한 시도조차는 좋았고 다른 제조사와는 달리 베터리를 교체할수있는것은 장점임

    Reply
  7. ... at 2016.11.03 06:15 신고 [edit/del]

    모듈을 안써서 유격이 생기는 거는 모르겠네요. 사용감이 생긴다는 이야기 같은데 쓰다 보면 그럴 수 있겠죠. G5 는 핑크 쓰고 있는데 사이즈가 전에 쓰던 폰보다 작아서 좀 불편하다는점과 문자 보앨 때 띄어쓰가가 좀 이상한거 빼고는 갤럭사노트 쓰던 유저로서 훨씬 쓰면서 더 마음에 드는 폰이에요. 모듈을 사용 안하는 이유는 기기값도 비쌀 때 구입하고 요금제도 높은 요금제 쓰는데 모듈까지 구매해서 쓰기 부담스럽고 폰이 좋으니 궂이 필요하지 않아서죠. 그런데 여유가 되면 혹은 모듈을 제대로 홍보를 한다면 구입해서 즐겁게 쓸 수도 있을것 같기는 해요. 뭣에 쓰는 물건인지 몰라서 안쓰는거겠죠.

    Reply
  8. G5유저 at 2016.11.09 18:27 신고 [edit/del]

    유격 ? 다 필요없습니다. 충전이라도 잘되면 다행이지요 . 특히 정품 아니면 충전 안됩니다. 보조밧데리 역시 충전 안됩니다 . 게임만 하면 서 버립니다. A/S센터에서는 충전기는 정품만 쓰라고 하고 보조밧데리 애기는 듣지도 않음, 게임중 서는 문제는 앱 문제라더군요. 게임을 3번 바꿨는데 3번 다 서는데 ㅠㅠ . LG내비도 못 씁니다. 이런 LG 다음에 또 써야하나요 ?

    Reply
  9. 유저 at 2016.11.20 22:30 신고 [edit/del]

    시월에 구매하고 지인들한테도 추천해서 두명 구매했다 다른건 몰라도 음질은 넘사벽이다

    Reply
  10. g5사용자 at 2016.11.30 02:36 신고 [edit/del]

    삼성, 애플 스마트폰 쓰다가 엘지도 써봐야지 잘나온것같네 하고 샀는데.... 다시는 엘지 스마트폰 안쓸겁니다... 가전제품은 써주겟지만 스마트폰은 진짜... 할말이없음.... 배터리도 광탈임... 예전 아이폰5s보다 더 못버팀.. 그리고 유격은 신경안쓰니까 패스.. 화면 잔상.... 개스트레스... 후..

    Reply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