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소니에서는 지난 1999년 아이보라는 강아지 형태의 애완로봇을 발표했습니다. 2006년까지 다양한 모델이 출시되었는데 미래에서 온 제품이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그렇지만 수익성이 부족하다고 평가받았고 결국 단종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거의 10년만에 새로운 모델이 공개되었습니다.



소니 아이보(aibo)는 이전 세대의 제품들과는 다르게 둥글둥글한 형태로 제작이 되었습니다. 조금 더 애완동물들의 귀여움을 강조한 것으로 보입니다.



소니 아이보(aibo)에는 자체 개발한 운영체제가 탑재되었는데 인공지능이 적용되어서 주인의 특성에 따라서 행동패턴 학습이 어느 정도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소니 아이보(aibo)의 스펙을 간략하게 살펴보면 모델 번호는 ERS-1000입니다. 그리고 2개의 OLED 디스플레이가 눈에 탑재되어서 감정표현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약 3시간 충전으로 2시간 정도 가동할 수 있습니다.



소니 아이보(aibo)는 기본적으로 사람과 소통을 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그래서 일반적인 강아지들이 보여주는 행동들도 어느 정도 따라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이전 세대의 제품들과 유사하게 시간이 지날수록 개성이 생길 수 있습니다.



소니 아이보(aibo)의 가격은 198,000엔(약 194만원)이 책정되었습니다. 일본에서는 세금이 별도이기 때문에 저렴하지는 않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사후지원에 대한 계약은 별도로 진행해야 합니다. 소니 아이보(aibo)는 약 30분 만에 매진이 되었다고 하는데 인공지능 로봇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과 소니의 신뢰도 합쳐진 결과라고 판단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