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Audio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 알리 구매 후기!


블루투스 제품은 우리 삶의 필수품으로 자리 잡고 있는데 주로 이어폰이나 헤드폰과 같은 수신기가 대부분입니다. 그런데 이러한 수신기에 소리를 송신할 수 있는 제품은 스마트폰이나 노트북 등으로 제한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리뷰에서는 아날로그 소리를 송신하거나 수신할 수 있는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에 대해서 자세하게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는 원형으로 제작되었는데 크기가 상당히 작은 편입니다. 그래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지만, 별도의 클립이 제공되지 않는다는 점은 아쉬운 부분입니다.



중앙을 살펴보면 버튼이 하나 탑재되어 있는데 페어링 등 다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테두리 부분에는 LED가 내장되어 있어서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바닥을 살펴보면 고무 지지대가 배치되어 있어서 책상 위에 올려놓았을 때 잘 미끄러지지 않습니다. 그리고 무게는 약 21.1g으로 상당히 가벼운 편입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의 옆면에는 충전을 위한 마이크로 USB 포트와 AUX 커넥터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수신기로 설정하면 유선 이어폰을 무선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의 가장 큰 장점은 수신기는 물론이고 송신기로도 활용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저는 송신기로 활용하기 위해서 구매를 했습니다.



구성품을 살펴보면 우선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를 충전시키기 위한 마이크로 USB 케이블이 하나 포함되어 있습니다. 표준 규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를 송신기로 사용할 때 소스 기기와 연결하기 위한 3.5mm 케이블도 하나 포함되어 있습니다. 양쪽 모두 같은 규격으로 제작되었습니다.



3.5mm to 2RCA 케이블도 제공됩니다. 제한적으로 사용되는 규격인데 구성품에 포함되어 있다는 점이 재미있다고 생각되었습니다. 그리고 완성도는 낮지 않은 편입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에는 200mAh 배터리가 탑재되었는데 2.5시간 충전으로 TX Mode에서는 12시간 RX Mode에서는 10시간 정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상당히 긴 편입니다.



송신기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다목적 버튼을 길게 누르면 페어링 모드로 들어가는데 이때 블루투스 이어폰도 같이 페어링 모드로 설정하면 연결이 완료됩니다.



페어링 후에 유선 케이블을 이용하면 블루투스 송신 기능이 없는 제품에서도 블루투스 이어폰을 이용해서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딜레이가 약간 있지만 컴퓨터에 연결해서 동영상을 감상해도 크게 거슬리지 않는 편이었습니다.



Ugreen 블루투스 4.2 송수신기는 상당히 완성도 높은 제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상당히 장시간 사용할 수 있고 수신기는 물론이고 송신기로도 활용할 수 있으므로 블루투스 기술을 조금 다른 방식으로 활용하고 싶어 하는 분들에게 적합한 제품이라고 생각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