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dgets

LG 올레드 TV 광고(TVC)로 살펴본 LED TV와의 차이점은? 백라이트!


TV는 우리에게 가장 익숙한 가전제품 중의 하나이지만, 어떤 기술들이 탑재되었는지 정확하게 아는 사용자는 많지 않습니다. 그래서 LG전자에서는 뛰어난 화질을 제공한다는 평가를 받는 LG 올레드 TV의 특징을 제대로 전달하기 위해서 “LG 올레드 TV - "차원이 다른 LG 올레드 TV 바로알기" 편 광고” 라는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그럼 이번 포스팅에서는 이 TVC 영상을 통해서 LG 올레드 TV와 일반 LED TV는 어떤 차이점이 있는지 자세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최근에 공개된 영상을 통해서 LG전자는 LG 올레드 TV와 LED TV의 차이점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두루뭉술하게 LED TV나 올레드 TV나 비슷비슷한 기술이 탑재되리라 생각하고 있었던 분들에게 좋은 정보가 될 것 같습니다. 하나하나 살펴보겠습니다.



으레 LED TV와 올레드 TV를 비교하는 TVC라고 하면, 많은 분이 단순히 화질이나 색감만을 비교하지 않을까? 하는 상상하실 겁니다.



하지만 가장 먼저 이야기하는 것은 화질, 액정, 디자인 그 무엇도 아닌 바로 “백라이트”입니다. 그만큼 TV 구성품 중 큰 역할을 가지고 있는 부분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과연 이 백라이트란 무엇일까요? 우선 LED TV는 컬러를 만들기 위해서는 백라이트라는 부품이 필수적입니다. 그 이유는 자체적으로 빛을 낼 수 없어서 뒤쪽에서 쏘아주는 조명 역할이 필요하기 때문이죠. 제품 뒤쪽에서 빛을 쏘아주기 때문에 이름도 Back+Light = 백라이트인 것입니다.



백라이트를 탑재한 LED TV의 가장 큰 단점은 리얼 블랙을 표현할 수 없다는 점입니다. 백라이트가 뒤에서 빛을 비추고 있으므로, 아무리 차단을 한다고 해도 어두운 회색 정도로 표현됩니다. 물론 로컬 디밍과 같은 기술이 개발되었지만, 완벽한 블랙을 표현하기에는 분명한 한계가 있습니다.



LED TV는 색상 역시 백라이트 때문에 약간 과장되게 느껴질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블랙 컬러 자체가 완벽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명암비 또한 올레드 TV에 비해서 낮습니다.



그래서 LED TV를 사용하시던 분들이 올레드 TV를 처음 접하면, 색감이 굉장히 깊고 뚜렷하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는데요. 실제 TV 구매 시 가장 많이 고려하는 부분이 화질과 컬러인 점을 고려하면, 백라이트 차이에서 벌어지는 이 두 제품 간의 격차는 결코 무시할 수 없습니다




그 외에도 LED TV는 역시 뒷면에 백라이트를 설치할 물리적인 공간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두께도 LG 올레드 TV와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두꺼울 수밖에 없습니다.



LED TV와 달리 LG 올레드 TV는 전류가 흐르면 유기 물질이 자체발광하는 방식으로 동작하기 때문에 별도의 백라이트가 필요 없고 그 결과 LED TV의 단점이라고 할 수 있는 부분들이 모두 개선되었습니다.



LG 올레드 TV의 가장 큰 장점은 리얼 블랙을 표현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백라이트가 탑재되어 있어서 빛을 제대로 차단하기 어려운 LED TV와는 다르게, LG 올레드 TV는 자체발광하는 소자를 그냥 끄면 되기 때문에 완전한 블랙을 표현할 수 있고 이러한 차이는 결국 화질의 차이로 이어집니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한 부분이 모두 생략되었기 때문에 그만큼 두께가 얇은 편입니다. 마치 종이처럼 얇아서 페이퍼슬림 디자인이라고 하기도 합니다. 실제로 OLED65W9WNA와 같은 모델의 두께는 3.85mm로 정말 슬림한 편입니다.



최근 거실이나 사무실의 인티레어에 신경을 많이 쓰는 분들이 많은데 LG 올레드 TV를 거실이나 방의 벽면에 부착할 경우, 진짜 명화를 걸어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LG전자에서는 LG 올레드 TV를 더욱 발전시키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제품으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롤러블TV)가 있습니다. 사용하지 않을 때는 디스플레이가 내부에 수납되는데 실제로 살펴보면 기술의 발전이 놀라운 수준이라는 것을 바로 체감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CES 2019에서 혁신상을 받을 정도로 전 세계적에 충격을 안겨다 준 제품이기도 합니다. LED TV는 이러한 형태의 TV를 구현하기 어렵습니다. 패널을 휠 경우, 각 각도에 따른 시야각을 모두 잡기 어렵기 때문이죠. 하지만 명암의 왜곡이 없는 올레드 TV는 이처럼 휘거나 마는 형태로도 제작할 수 있습니다.



제가 가장 관심을 가지는 올레드 TV는 바로 세계 최초 8K 올레드 TV입니다. 저도 실제로 눈으로 보고 디스플레이에 압도되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아무리 화면을 가까이에서 보아도 픽셀이 깨지는 느낌을 받지 않았습니다. 그만큼 해상도가 상상을 초월할 만큼 높다는 것이 온몸으로 느껴집니다. 궁금하신 분들은 LG전자 베스트샵 강남 본점을 직접 방문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한 가지 더 알려드리고 싶은 점은, LG전자가 이렇게 진보된 기술력을 집약적으로 담은 혁신적인 모델에만 집중하는 것은 아니라는 겁니다. 그 일례로 최신 LG 올레드 TV에는 인공지능 홈보드라는 기능이 탑재되었습니다.



다양한 홈 IoT 장치들을 TV를 통해 음성으로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습니다. 이전에도 TV는 가전의 꽃, 가전의 중심이라고 하기는 하였지만, 사실 거실 중앙에 배치되는 제품이기 때문에 그렇게 불리는 경향이 컸습니다. 하지만 LG 올레드 TV는 진정한 의미에서 집 안의 컨디션을 제어, 모니터링하는 컨트롤타워의 역할을 하겠다는 의지까지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실생활에서 우리의 눈 건강과 가장 밀접한 가전인 점도 고려를 한 것인지, 최근에는 눈이 편한 디스플레이 인증도 받았다고 합니다. 백라이트가 없는 만큼 LCD TV보다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약 절반 수준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65" LCD TV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64%라면, 올레드V는 34% 수준)



이번 LG 올레드 TV 광고를 통해서 우리는 LED TV와 LG 올레드 TV의 차이점을 알 수 있었는데요. 크게 보면 비슷한 역할을 하는 제품이지만 구조적인 측면에서 차이가 매우 크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조금 더 좋은 화질의 진보된 TV를 찾는 분들이라면 백라이트가 없는, LG 올레드 TV를 주목해 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