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우리들은 보통 볼펜이나 샤프 펜슬을 이용해서 필기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샤프 펜슬의 경우에는 지우개로 지울 수 있기 때문에 수정할 필요가 있는 내용들을 적을 때 유용한 편입니다. 그리고 샤프 펜슬은 몇 백 원짜리부터 수 만원을 호가하는 제품까지 가격적인 스펙트럼이 넓은 편인데 사람의 손으로 집적 만지는 제품이기 때문에 디자인과 느낌에 대한 사용자들의 호불호가 크게 갈리는 편입니다. 그래서 이번 리뷰에서는 필기감은 물론이고 좋은 그립감을 가지고 있는 파이롯트 S20에 대해서 대해서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경우에는 다른 제품들과는 다르게 외관이 나무로 제작이 되었는데 정확한 수종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단풍나무로 추정이 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컬러는 다크브라운과 딥레드 중에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나머지 부분들은 금속으로 제작이 되었는데 촉이 상당히 튀어나와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무게 중심은 약간 앞쪽으로 배치되어 있어서 바닥에 떨어졌을 때 촉이 망가질 가능성이 상당히 높은 편입니다.

 

 

 

 

촉을 돌려서 분해하면 내부 부품들도 금속으로 제작이 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심 굵기는 0.30.5 중에서 선택을 할 수 있는데 조금 더 세밀한 필기를 원하는 분들은 0.3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나무 파트는 적당한 굴곡을 가지고 있는데 손으로 잡았을 때 그립감이 상당히 좋은 편이고 손에 땀이 많은 분들도 무리 없이 사용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중간에는 S20이라는 문구와 함께 일본에서 제작이 되었다는 문구가 인쇄되어 있는데 다른 후기들을 살펴보면 음각이 아니라서 프린팅이 잘 지워진다고 합니다.

 

 

 

 

파이롯트 S20의 고리 부분을 살펴보면 조금 독특한 형태로 디자인이 되었는데 나무 부분을 완전히 감싸는 형태로 고정된 것이 아니라 약간 남는 형태로 디자인되었다는 점이 특이하다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노부를 살펴보면 심 경도 표시계가 부착되어 있는데 같은 종류의 샤프 펜슬에 다른 심을 넣어서 사용하는 분들에게는 필요한 기능일 수 있지만 예전부터 왜 필요할까를 고민해 오고 있는 부품 중에 하나입니다.

 

 

 

 

노브를 제거하면 내부 부품은 플라스틱으로 제작이 되었고 안쪽에는 작은 지우개가 부착되어 있었는데 심을 제거하기 위한 별도의 핀이 부착되어 있었습니다.

 

 

 

 

파이롯트 S20의 노크감은 약간의 반발이 있는 편으로 느낌은 나쁘지 않은 편이었습니다. 그리고 10회 노크시 심 배출량은 7mm 정도라고 합니다.

 

 

 

 

파이롯트 S20의 무게 중심은 약간 앞쪽에 위치하고 있어서 안정적인 느낌을 주는 편이었고 실제로 손으로 잡아보면 그립감이 상당히 좋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지금까지 파이롯트 S20에 대해서 간단하게 살펴보았는데 필기감과 그립감이 좋은 샤프 펜슬을 찾으시는 분들에게 적합한 제품이라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그렇지만 몇 가지 단점도 가지고 있는데 우선 가격이 비싼 편이고 촉이 약한 편입니다. 그리고 최근에 단점이 개선된 레그노라는 샤프 펜슬이 출시되었는데 촉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셨던 분들은 해당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