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우리 생활의 필수품이라고 할 수 있는 스마트폰과 같이 사용하면 가장 좋은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는 제품은 바로 블루투스 이어폰들인데 무선으로 간편하게 음악을 듣거나 통화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초기의 블루투스 이어폰들은 끊어짐이 발생하거나 재생시간이 짧다는 단점이 있었지만 최신 기종의 경우에는 이러한 문제점들의 크게 개선되었고 특히 전용 앱을 통해서 보다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기능들을 추가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럼 이번 리뷰에서는 넥밴드형으로 디자인이 되어서 착용감이 좋은 것은 물론이고 9가지의 뮤직모드와 전용 앱을 통한 문자 읽어주기와 같은 다양한 기능들을 탑재한 블루투스 이어어폰! 모비프렌 GBH-S730에 대해서 자세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박스를 살펴보면 전면에는 본체의 디자인과 함께 블루투스 4.2 기술 기반으로 제작이 되었다는 문구가 인쇄되어 있습니다. 참고로 모비프렌에서는 다양한 형태의 블루투스 이어폰들을 생산, 판매하고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9가지 종류의 뮤직 모드가 탑재되었는데 유명 이어폰들과 유사한 음색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이고 별도로 저음과 고음을 강화한 모드도 탑재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모비프렌의 독자적인 사운드 튜닝 기술과 apt-X와 AAC와 같은 코덱이 탑재되었습니다. 그리고 음악 프로듀서인 돈 스파이크가 직접 튜닝에 참여했다고 합니다.



박스의 뒷면에는 모비프렌 GBH-S730의 특징들이 설명되어 있었는데 안드로이드와 iOS 전용 앱을 통해서 발신자명, 문자, 카카오톡 등을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만보기와 현재 시각알림 그리고 원격촬영 등의 기능이 탑재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스펙을 살펴보면 한 번 충전으로 음악은 약 12시간 정도 들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본체에 내장되어 있는 스피커를 이용하면 약 5시간 정도 재생이 가능합니다.



박스의 옆면을 살펴보면 모비프렌의 제품들을 직접 청음해 볼 수 있는 카페를 운영하고 있다는 내용이 표시되어 있었습니다. 참고로 모비프렌 블루투스 카페는 합정역 근방에 위치하고 있으니 관심 있는 분들은 한 번 방문해 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반대쪽 옆면에는 iOS와 안드로이드용 전용 앱을 제공한다는 내용이 설명되어 있었습니다. 실제로 전용 앱을 제공하는 블루투스 이어폰들은 많지 않은 편이고 어느 정도 등급을 결정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박스는 이 중으로 구성이 되어 있었는데 자석으로 고정되어 있는 덮개를 개봉하고 내부를 살펴보면 모비프렌 GBH-S730 본체의 일부분을 실제로 확인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있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특징들 중에서 가장 유용하다고 생각했던 부분은 한글 음성알림 기능이 내장되었다는 점인데 동작 상태들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다양한 종류의 뮤직모드가 탑재되었는데 젠하이저 IE800이나 슈어 SE535와 같은 유명 이어폰들의 음색과 각 종 베이스 강화 모드들로 구성되어 있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전용 앱에는 모비헬스가 탑재되었는데 걸음 수나 운동거리 등을 측정할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음성으로 메모를 할 수 있는 기능도 채택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구성품은 위와 같은데 크게 부족하지 않은 편이라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본체에는 흠집을 방지하기 위해서 별도의 필름이 부착되어 있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 포함되어 있는 액세서리들을 살펴보면 사용설명서가 한 장 포함되어 있었는데 기능이 다양한 편이기 때문에 한 번 정도는 자세하게 읽어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본체를 충전하기 위한 마이크로 USB 케이블도 하나 동봉되어 있었습니다. 현재까지는 다양안 스마트폰이나 주변 기기들에서 사용되고 있기 때문에 범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총 4쌍의 이어팁이 포함되어 있었는데 자신의 기의 사이즈에 따라서 선택적으로 교체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은 넥밴드형으로 디자인이 되었는데 착용감이 좋은 것은 물론이고 상대적으로 넉넉한 크기 때문에 배터리 시간도 길고 많은 버튼 때문에 편리하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무게는 약 49.4g으로 측정이 되었는데 일반적인 블루투스 이어폰들에 비해서 약간 묵직한 편이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렇지만 실제 착용을 했을 때 부담스럽지는 않았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디자인을 전면에서 살펴보면 세련된 형태로 제작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특히 양쪽 유닛의 경우에는 독특한 느낌의 광택 소재로 마감이 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특수한 기능 중에 하나는 좌, 우에 별도의 스피커를 내장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이어폰이 부담스러울 때 사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넥밴드는 약간 딱딱한 소재로 제작이 되었는데 조금 더 부드럽고 말랑말랑한 소재로 제작이 되었다면 사용하기 편리했을 것 같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좌, 우 유닛에는 IT’S SOUND와 MSTS와 같은 문구들이 인쇄되어 있었고 독특한 광택이 있는 소재로 마감이 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왼쪽 유닛에는 진동모터가 내장되어 있어서 각 종 알림들은 진동으로 받을 수 있습니다.



왼쪽 유닛을 살펴보면 볼륨 업, 다운 버튼과 플레이 버튼들이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각 각의 버튼들은 길거나 혹은 짧게 등의 방식을 통해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반대쪽 옆면에는 다기능 버튼이 배치되어 있었는데 말 그대로 전원을 끄고 켜거나 전화를 받는 등의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스피커, 이어폰 모드 전환도 다기능 버튼으로 조작할 수 있습니다.



왼쪽 유닛의 안쪽에는 충전을 위한 마이크로 USB 슬롯이 별도의 커버로 보호되어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전 세대의 제품에는 마이크로 SD카드를 이용한 MP3 재생 기능이 탑재되었지만 이번 모델에서는 제거되었습니다.



유닛의 아래쪽을 살펴보면 별도의 스피커가 탑재되었는데 외부 소리와 음악을 같이 듣고 싶을 때 유용한 편입니다. 그렇지만 주변에 사람이 많을 때에는 이어폰을 사용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자동 줄감김 기능이 탑재되어 있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이어폰을 내부에 깔끔하게 수납할 수 있습니다. 상당히 유용한 기능이라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이어폰은 상당히 작은 크기를 가지고 있었고 스테인리스 스틸로 제작이 되어서 그런지 마감도 좋은 편이라고 판단이 되었습니다.



이어팁을 제거하고 아이폰을 살펴보면 매끈하게 제작이 된 것을 알 수 있고 금속으로 제작이 되었기 때문에 내구성도 상당히 뛰어날 것으로 예상이 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충전시간은 약 1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되고 완전히 충전되면 약 12시간 정도 음악을 재생하거나 통화를 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볼륨에 따라서 약간의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은 넥밴드형으로 디자인이 되어서 상당히 좋은 착용감을 가지고 있었고 세련된 형태로 마감이 되어서 아저씨같은 느낌이 덜한 편입니다.



모비프렌 GBH-S730의 왼쪽 유닛에는 3개의 버튼이 배치되어 있었는데 플레이 버튼에는 별도의 돌기가 부착되어 있어서 눈으로 확인하지 않고도 조작이 가능합니다.



모비프렌 GBH-S730은 스마트폰과 연동해서 사용하는데 최적화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멀티 포인트 기능을 지원하기 때문에 노트북이나 태블릿 등과 동시에 연결해 놓을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을 처음 켜거나 다기능 버튼을 4초 이상 누르면 페어링 모드로 진입을 하는데 스마트폰에서 간편하게 검색하고 연결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은 모비프렌 SM이라는 전용 앱을 통해서 기능을 확장할 수 있는데 기능이 많아서 그런지 요구되는 권한도 많은 편입니다.



모비프렌 SM에서는 모비프렌 GBH-S730의 뮤직 모드를 변경해 줄 수 있는데 다양한 모드 들이 준비되어 있어서 자신이 선호하는 음색을 찾을 확률을 높일 수 있고 음색의 변경으로 새로운 제품을 사용하는 것 같은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SM의 메뉴를 확인해 보면 다양한 기능들이 준비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특히 TTS 음성알림 기능이 유용하다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만보기 기능이 탑재되었는데 걸음수와 이동한 거리, 칼로리 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거리 등은 정밀하지 않기 때문에 참고 용도로만 활용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TTS 음성 알림에서는 문자와 카카오톡의 알림 등을 음성으로 안내 받을 수 있는데 스마트폰을 확인하지 않고도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가장 핵심적인 기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SM에는 음성 메모 기능이 포함되었는데 주변에 메모지가 없을 때 사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전화알림 설정에서는 진동의 세기 등을 조절해 줄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SM에는 핫콜과 라스트콜 기능이 탑재되어 있는데 핫콜 기능을 이용하면 자신이 지정한 사용자에게 바로 전화를 걸 수 있습니다.



생활 편의 기능에서는 분실방지 기능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별도의 모비프렌 카메라 앱을 이용하면 원격 셔터 기능으로도 활용이 가능합니다.



마지막으로 환경설정에서는 제품을 초기화 할 수 있고 매뉴얼에서는 앱과 모비프렌 GBH-S730을 사용하는 방법에 대한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는 apt-X 고음질 코덱과 9개의 뮤직 모드를 탑재하고 있는데 기본적인 사운드 세팅도 좋은 편이었고 모드를 변경해서 자신이 원하는 음색을 찾을 수 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에 탑재되어 있는 9개의 뮤직모드는 유의미하게 음색을 변화시켜주기 때문에 모드의 변환만으로도 새로운 블루투스 이어폰을 사용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동영상으로 모비프렌 GBH-S730의 디자인을 살펴보면 더욱 직관적으로 이해를 할 수 있는데 디자인적인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줄 수 있다고 판단이 되었습니다.



모비프렌 GBH-S730은 넥밴드 형태로 디자인이 되어서 좋은 착용감을 가지고 있었고 디자인도 상당히 세련된 편이어서 아재 느낌이 거의 없는 편이라고 생각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12시간 정도 재생할 수 있는 배터리를 탑재했는데 일상적으로 사용하기에 부족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이 되었고 모비프렌 SM이라는 전용 앱을 이용해서 음성으로 안내를 받을 수 있는 기능들도 유용하다고 판단이 되었습니다.


넥밴드 부분의 탄성이 부족하다는 점은 조금 불편하다고 생각 되었지만 전체적으로 모비프렌 GBH-S730은 상당히 완성도 높은 블루투스 이어폰이라 판단이 되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