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News

모토로라 폴더블 스마트폰! 레이저(RAZR) 2019 스펙과 가격은?


최근 삼성전자의 갤럭시 폴드나 화웨이의 메이트X와 같은 폴더블 스마트폰이 차세대 스마트폰의 트랜드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이렇게 접을 수 있는 폴더블 스마트폰은 평소에는 접어서 크기를 줄일 수 있고 필요에 따라서 펼쳐서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모토로라에서는 전설적인 스마트폰 스타택의 디자인을 계승하는 폴더블 스마트폰 레이저(RAZR) 2019를 공개했는데 어떤 특징을 가졌는지 이번 포스팅에서 자세하게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의 패키지는 상당히 고급스러운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예전 피처폰들은 위와 같이 별도의 충전 거치대를 제공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리고 스펙을 확인해 보면 쿨컴 스냅드래곤 710 프로세서와 6GB 램 그리고 128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했는데 중급형 스마트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의 외부에는 2.7인치 600 x 800 해상도의 세컨드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습니다. 갤럭시 폴드의 커버 디스플레이와 같이 각종 알림을 확인하거나 음악을 제어하는 용도 등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디스플레이의 아래쪽에는 1,600만 화소의 카메라가 탑재되었는데 세컨드 디스플레이를 이용해서 셀피를 촬영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최신 스마트폰처럼 다양한 화각을 제공하지는 못한다는 점이 아쉬운 부분입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의 안쪽에는 메인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는데 갤럭시 폴드보다 완만하게 접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미 사용하고 있는 리뷰어들의 영상을 보면 주름은 없지만 우글거림은 상당히 거슬리는 편입니다. 그리고 엄지손가락을 넣어서 폴더를 열어야 하는데 이때에도 디스플레이가 손상될 우려가 있습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에는 6.2인치 876 x 2142 해상도의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습니다. 약간의 노치가 있는 형태인데 디자인적인 부분에서 향수를 자극하는 요소가 있습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의 메인 디스플레이는 일반적인 스마트폰처럼 활용할 수 있고 예전 스타택의 형태를 재현해주는 키패드도 탑재되었습니다. 감성을 어느 정도 자극하는 편입니다.



모토로라 레이저(RAZR) 2019의 유용한 특징은 생활 방수 기능을 지원한다는 점입니다. 그리고 이어폰 단자는 삭제되었고 배터리의 용량은 2,510mAh로 크지 않은 편입니다. 그리고 물리적인 유심이 아니라 e심 방식으로 동작하는데 국내에서 과연 사용할 수 있을지는 현시점에서 알 수 없습니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가격은 $1500(약 175만원)으로 책정되었는데 재미있는 컨셉이지만 스펙을 생각하면 비싼 편입니다. 그렇지만 전설적인 스마트폰 스타택의 감성을 현대적으로 해석한 폴더블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싶어하는 분들에게는 어느 정도 메리트가 있을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