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News

갤럭시 Z 폴드2 기능과 케이스 그리고 톰브라운 에디션은?

 

삼성전자에서 2020년 하반기 가장 신경을 쓰고 있는 스마트폰은 바로 갤럭시 Z 폴드2라고 할 수 있습니다. 1세대 제품과 비교해서 완성도가 상당히 높아졌고 이제는 실사용해도 괜찮을 수준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갤럭시 언팩도 두 번에 나누어서 진행을 했고 어제 갤럭시 Z 폴드2의 특징들이 자세하게 발표되었습니다. 그럼 이번 포스팅에서 관련 내용을 확인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갤럭시 Z 폴드2의 가장 큰 개선 점은 커버 디스플레이가 4.6인치에서 6.2인치로 커졌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메인 디스플레이를 열지 않고도 대부분의 작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메인 디스플레이의 베젤도 상당히 슬림해졌고 특히 이번에 노치가 아닌 펀치홀 디자인이 적용되었습니다. 그래서 조금 더 거슬리지 않는 화면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앱 연속성 기능(App Continuity)이 강화되어서 메인 디스플레이에서 동영상을 감상하다가 화면을 닫으면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이어서 관련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반대의 경우에는 폴드1에서 지원했었는데 이제 삼성전자에서는 커버 디스플레이의 활용도도 충분히 높아졌다고 판단하는 것 같습니다.

 

 

 

갤럭시 Z 폴드2에 탑재된 하이드어웨이 힌지는 듀얼 CAM 매커니즘으로 제작되었는데 특히 다양한 각도로 디스플레이를 고정할 수 있는 플렉스 모드를 지원합니다.

 

 

 

플렉스 모드를 이용하면 메인과 커버 디스플레이를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기능으로 보이는데 활용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카메라 성능도 폴드1과 비교하면 개선이 되었습니다. 그렇지만 크기 때문인지 갤럭시 S20 울트라나 노트20 울트라 정도의 성능을 보여주지는 못할 것으로 보입니다. 조금 아쉬운 부분입니다.

 

 

 

 

갤럭시 Z 폴드2에는 모두 1,200만 화소의 초광각과 광각 그리고 망원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되었습니다. 요즘과 같은 시대에 크게 특출난 부분은 없는 것으로 보이고 카툭튀는 조금 심한 편입니다.

 

 

 

카메라를 사용하는 방법은 조금 달라졌는데 특히 재미있는 부분은 인물의 얼굴과 움직임을 인식해서 자동으로 촬영 범위를 조절해주는 자동 프레이밍 기능을 지원한다는 점입니다. 일부 스트리머들이 인터넷 방송을 할 때 사용하는 기능인데 혼자 자신을 촬영할 때 유용합니다.

 

 

그리고 1,000만 화소의 셀피 카메라가 외부와 내부에 배치되어 있습니다. 펀치 홀의 크기는 갤럭시 노트 20과 같은 최신 스마트폰과 비교하면 약간 큰 편입니다.

 

 

 

그리고 외부에 장착된 트리플 카메라를 이용해서 셀피를 촬영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어찌보면 지극히 상식적인 카메라 활용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듀얼 프리뷰 기능을 이용하면 메인과 커버 디스플레이를 통해서 현재 촬영되는 영상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촬영자가 상황을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합니다.

 

 

 

갤럭시 Z 폴드2의 메인 디스플레이를 제대로 활용하기 위해서 삼성전자는 다양한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특히 멀티 태스킹 기능이 강화되었는데 최대 3개의 앱을 동시에 실행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업을 통해서 오피스 관련 기능이 강화되었습니다. 특히 내용을 바로 붙여넣기를 할 수 있어서 제한적인 편집도 어느 정도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갤럭시 Z 폴드2 톰브라운 에디션은 폴드2와 버즈라이브 그리고 갤럭시 워치3로 구성된 패키지입니다. 특히 톰브라운의 시그니처 회색 색상에 특유의 패턴 로고가 각인되어 있다는 점이 차별점입니다.

 

 

갤럭시 Z 폴드2 톰브라운 에디션의 디자인은 최고 수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한정판으로 출시되는 제품의 특성상 빠르게 매진될 것으로 보입니다. 소문에 의하면 글로벌 5,000대만 판매된다고 합니다.

 

 

 

갤럭시 Z 폴드2 톰브라운 에디션의 특별한 기능을 확인해보면 우선 데이일리 락 스크론이 제공되는데 모던한 느낌을 주는 편입니다. 그리고 전용 아이콘 등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카메라 필터도 2가지가 추가로 제공됩니다. 약간 레트로한 느낌이 있는데 느낌이 나쁘지는 않은 편입니다. 필터까지 준비했다는 점에서 얼마나 신경을 썼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케이블이나 전원 어댑터도 역시 톰브라운의 컬러와 시그니처 패턴이 적용되었습니다. 그리고 버즈 라이브 역시도 희소성이 있는 편인데요. 정말 구매하고 싶을만한 제품입니다.

 

 

 

갤럭시 워치3의 경우에도 역시 전용 워치 페이스가 5종 추가로 제공됩니다. 전체적으로 갤럭시 Z 폴드2 톰브라운 에디션의 완성도는 상당히 높을 것으로 예상하고 한 번 구경하고 싶습니다.

 

 

 

갤럭시 Z 폴드2는 현재 레더 커버와 아마미드 스탠딩 커버만 공개되었습니다. 전체를 보호하는 것이 아니라 뒤쪽만 감싸는 형태로 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언박싱 영상을 보면 케이스가 기본으로 제공되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갤럭시 Z 폴드2는 현재 가장 혁신적인 스마트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폴드1은 조금 실험적인 성격이 강한 제품이었다면 2세대 제품은 완성도가 더욱 높아져서 실사용도 가능할 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혀 새로운 스마트폰을 찾는 분들에게 적합할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1세대 제품과 비교해서 버즈나 케이스 등이 포함되어 있지 않고 내장 메모리의 용량도 적은 편이어서 가격은 생대적으로 인상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럼 다음에는 리뷰를 통해서 확인해보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