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News

폰아레나가 예측한 삼성 갤럭시 S11의 핵심은 카메라


삼성전자의 갤럭시 S 시리즈는 안드로이드 진영을 대표하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매번 새로운 기술이 탑재되고 있고 가장 높은 완성도를 가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폰아레나에서는 삼성 갤럭시 S11을 예측하는 이미지를 공개했는데 어떤 특징을 가졌는지 이번 포스팅에서 간단하게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삼성 갤럭시 S11 디스플레이의 베젤은 더욱 얇아질 것으로 예측합니다. 그리고 전면 카메라는 작은 펀치홀만 남을 수 있고 중국 스마트폰처럼 스위블 형태의 카메라가 채택될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삼성전자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고장의 우려가 있는 물리적인 부품을 넣을 것 같지는 않습니다.



삼성 갤럭시 S11의 가장 큰 변화는 카메라일 것으로 많은 매체가 예측하고 있습니다. 센서의 경우에는 얼마 전에 샤오미 미믹스 알파에 탑재된 10,800만 화소의 센서나 64MP Isocell Bright GW1가 탑재될 가능성이 크다고 합니다.



얼마 전 삼성전자에서는 광학식 줌 기술을 가진 회사를 인수했습니다. 그리고 5x 망원 카메라가 탑재될 수 있다는 의견이 있습니다. 카메라에 대한 지식이 있는 분들에게 익숙한 이너줌 형태가 될 것이라고 하는데 제 예상으로 공간 때문에 탑재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



삼성 갤럭시 S11의 컬러는 더욱 다채로워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최근 삼성전자에서 밀고 있는 빛의 각도에 따라서 다르게 보이는 색상이 출시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내년 2월에 공개될 삼성 갤럭시 S11은 갤럭시라는 이름을 버리고 갤럭시 One(원) 시리즈로 통합될 수 있다는 내용도 흘러나오고 있는데 이제는 새로운 브랜드를 만들 시점이 된 것 같기는 합니다. 삼성 갤럭시 S11은 새로운 기술이 다수 탑재될 것으로 보이는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제품이라고 판단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