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삼성 SUM-M8GSD] 대기업 USB 메모리를 찾으십니까? 이번에 알아볼 제품은 삼성전자의 SUM-M8GSD라는 모델입니다. 삼성전자에서 이런 USB메모리가 출시된다는 점에서 한번 놀라고 8GB의 용량에 36,930원 이라는 가격이 책정되어 있다는 사실에 두 번 놀랐습니다. 우선 사진에서 보시는 것과 같이 스윙 제품이고 검정색 바디에 금색으로 커버가 씌워져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제품 자체는 고급스러움과 조잡스러움의 선을 아슬아슬하게 넘나들고 있습니다. 보는 사용자에 따라서 호불호가 갈릴 디자인입니다. 접속 부분은 특이하게 모양이 들어가 있는데 다른 USB메모리들과의 차별성을 위해서 이렇게 디자인 된 것 같습니다. 스윙을 90도 정도 돌리면 검정색 바디위에 다양한 정보통신 마크들이 양각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고 아래쪽에는 2008년 04월에 제작되었다..
[mobiBLU Cube3] 주사위를 닮은 작고 예쁜 MP3플레이어를 찾으십니까? 이번 리뷰에서 알아볼 제품은 현원 모비블루의 Cube3라는 제품입니다. Cube시리즈는 벌써 시즌3까지 나왔는데 처음에 나왔을 때는 굉장히 작은 사이즈와 독특한 디자인을 가지고 있어서 저에게는 굉장히 충격적이었습니다. 그 후에 제법 인기가 있었던지 벌써 같은 디자인으로 세부적인 스펙만 조금 변경이 된 상태로 3번째 제품이 출시가 되었습니다. Cube3의 박스패키지는 일반적으로 저가형 제품에 많이 사용되는 속이 비치는 누드마케팅 기법이 채용이 되어 있습니다. 아무래도 Cube3는 작은 사이즈와 독득한 디자인이 강점이기 때문에 이러한 장점을 드러내는 속이 비치는 패키지는 좋은 선택이었다고 생각을 합니다. 현원은 국내 보다는 국외에서 주로 판매가 이루어져서 그런지 박스 패키지는 한글은 찾아볼 수 없고 영문으로..
[apple ipod] 신제품 한국가격 및 스펙안내 오늘 새벽 애플에서는 새로운 아이팟 시리즈를 공개했습니다. 항상 기존 MP3회사들을 긴장시킬만한 충격적인 가격과 제품들은 선보여주고 있던 애플이 어제 발표는 그렇게 충격적이지는 않고 전체적으로 평의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지만 그래도 전반적으로는 무난한 수준입니다. 우선 아이팟 셔플의 경우에는 기존의 디자인과 같은 디자인에 컬러가 4가지 더 추가가 되었습니다. 가격은 1GB는 53,000원 1GB는 7,5000원으로 책정이 되었습니다. 다음 아이팟 나노 4세대의 경우에는 기존의 루머들로 떠돌던 스파이샷과 같은 제품이 출시가 약간 김이 새기는 하지만 조금 더 길쭉해진 LCD와 밑에 있는 컨트롤러는 상황에 따라서 피벗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스펙은 24시간 음악 재생에 4시간 비디오 재생 2인치 QVGA LCD를..
[C&C 레드얼럿] 추억의 게임을 공짜로 VISTA에서 즐겨보자 10여 년 전에 저를 좌절과 중독의 길로 이끌었던 한게임이 있었습니다. 바로 웨스트우드(나중에 EA로 합병되었습니다.)의 C&C 레드얼럿이라는 게임이었습니다. 그러나 그당시 전의 컴퓨터는 공포의 486dx 66이어서 C&C 레드얼럿을 간신히 돌릴 수 있을 정도여서 레드얼럿의 백미인 무한 맘모스 탱크를 뽑을 수는 없었습니다. 그래서 때 마침 펜티엄 100을 구입했던 친구네 집에 가서 게임을 하곤 했습니다. 그 후에 저도 mmx166을 구입해서 최적하게 게임을 하곤 했는데 그 정도의 완성도 있는 전략시뮬레이션은 거의 최초여서 굉장히 재미있게 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이렇게 아련한 추억으로 제 마음속에 자리 잡고 있던 C&C 레드얼럿을 VISTA에서 무료로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어서 이렇게 소개합니다. http..
[VIBE NVE-100] 진동으로 즐기는 강렬한 사운드 저는 지금까지 고가의 이어폰을 사용해 보지는 못했지만 제법 다양한 이어폰들을 사용해 보았습니다.(이어폰 구입 가격들만 합쳐도 웬만한 MP3플레이어 한 대 가격이네요.) 이렇게 다양한 이어폰들은 가격, 디자인, 음질은 모두 달랐지만 기본적으로 진동판을 이용해서 발생시킨 소리를 고막에 전달하는 과정 자체는 모두 동일했습니다. 이렇게 소리를 고막을 통해서 전달하는 이어폰만을 사용해 오던 저에게 바이브 체감이어폰의 첫 인상은 “이건 뭥미?” 이었습니다. 기존의 제가 사용해 왔던 이어폰들과는 너무나도 다른 디자인과 착용법, 소리 전달방식 등 모든 것이 새로운 제품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리뷰에서는 바이브 체감이어폰이 얼마나 새로운 제품이고 그에 따른 어떤 장단점들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icode 제스트 브라운] 칙칙한 DSLR가방은 가라 캐주얼한 내가 왔다! 우리는 가방을 선택하려고 할 때에 보통 기능성과 디자인 두 가지 요소를 저울질하며 제품을 선택을 합니다. 그러나 일반적인 가방 같은 경우에는 기능성보다는 디자인에 더 큰 무게를 두고 가방을 구입하곤 합니다. 그러나 DSLR가방은 워낙 고가의 카메라를 수납하기 때문에 디자인보다는 주로 기능성에 더 큰 비중을 두고 제품을 선택하게 됩니다. 그렇다 보니 출사를 나갈 때면 항상 옷을 잘 차려입고 나가도 가방 때문에 전체적인 스타일이 죽곤 합니다. 이러한 대에서 icode에서 아주 캐주얼한 DSLR가방이 출시가 되었습니다. 그래서 얼마나 디자인과 기능성을 충실히 충족시키고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icode 제스트 브라운 스몰사이즈의 가방을 가지고 있는데 가방은 비닐봉투에 쌓여져서 보관을 할 수 있게 ..
[COWON S9, O2, L3] 코원의 신제품들이 드디어 공개되었습니다. 드디어 코원에서 D2의 후속작인 S9이 발표가 되었습니다. 이번 신제품 발표는 IFA 2008의 언론 발표 자료로서 공개가 되었는데 D2이후에 한동안 조용하게 숨을 고르고 있던 코원이 드디어 한방 크게 날린 것 같은 모습을 보여줍니다. 특히 코원의 제품들은 스펙은 끝내주지만 디자인은 조금 나쁘다는 편견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번 S9에서는 스펙과 디자인 두 마리의 토끼를 모두 잡은 느낌입니다. 스펙 :LCD : 480 x 272 1600만 컬러 3.3인치 AMOLEDTOUCH : 정전식 터치 - 아이팟 터치와 같이 손을 터치하는 방식입니다.CPU : 500MHz 듀얼 코어 - CPU 파워도 엄청나네요. - 아이팟 터치는 600MHz짜리를 400MHz로 다운클럭하여서 사용하고 있습니다.기능 : 음악 / 동영상..
[PENTEL LINE STYLE] 필기감이 끝내주는 볼펜을 찾으십니까? 저는 이상하게 펜에 대한 욕심이 굉장히 강한 편입니다. 그래서 정말 다양한 종류의 펜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특히 저는 젤러펜 타입의 펜들을 굉장히 좋아하는데 어느 날 펜탈의 이 제품의 제 눈에 들어 왔습니다. 원래 볼펜은 조금만 쓰면 똥이 생겨서 잘 사용을 안 했었는데 이 펜탈 line style 제품은 굉장히 부드러운 필기감을 보여주어서 덜컥 충동구매를 하였습니다. 가격은 동내에서 가장 저렴한 문구점에서 2000원에 구입을 하였습니다. 펜탈 라인 스타일은 정말 멋진 외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상단과 하단은 광택이 나는 검정색 플라스틱으로 구성이 되어 있고 중간에 손잡이 부분은 금속으로 되어 있는데 전체적으로 디자인적인 밸런스가 굉장히 잘 맞는 것 같습니다. 한마디로 멋있습니다. 라인 스타일은 뚜껑이 있는..
[IOCELL R5] 다재다능한 USB메모리를 찾으십니까? 제가 USB메모리를 사용한지도 어느덧 5년 정도가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제 주위에서 대부분 3.5" 디스켓을 사용하던 시대인지라 제가 사용했었던 64MB는 주변에서 굉장히 부러움을 샀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때에 막 Windows 98에서 Windows XP로 전환이 되던 시기여서 Windows 98에서 USB 메모리를 사용하기 위한 3.5“ 드라이버 디스켓을 가지고 다녀야 했던 아이러니한 상황이 발생하기도 했지만 3.5” 디스켓과는 비교할 수 없는 용량과 안정성은 주변 친구들을 감동시키기 시작했고 어느덧 거의 모든 친구들이 USB 메모리를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그 후로 저는 64MB -> 128MB -> 1GB로 용량을 업그레이드를 하였고 지금은 1GB짜리 USB메모리 3개가 집에서 굴러다니고 ..
[Fellowes Crystals 손목받침대] 장시간 타자를 위한 선택 저는 자주는 아니지만 가끔 장시간 타자를 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 손목 받침대가 굉장히 유용했는데 기존에 제가 사용하고 있던 제품이 완전 너덜너덜해져 버려서 어쩔 수 없이 손목 받침대를 새로 하나 구입을 하였습니다. 저는 종류가 몇 가지 안 될 것 이라고 막연하게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정말 다양한 종류의 손목 받침대들이 있더군요. 그래서 조금 살펴보다가 그마나 안면이 있는 브랜드인 펠로우즈의 크리스털 손목 받침대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우선 박스는 종이 박스에 플라스틱을 덮여서 있는 전형적인 스타일의 박스로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박스의 가운데에는 이렇게 구멍이 뚫려 있어서 느낌이 어떻게 다른지 만져 보게 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그 부분만 약간 많이 만진 듯 한 흠집이 생기게 됩니다. 뒷면에는 ..